Menu
Home
Home / Links / Resume
Photo
Photo
BBS
Writing / Programming
Salsa / Guestbook
Wiki
Home / NDS HomeBrew

Calendar 2018/8
< 2018 / 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Calendar 2018/9
< 2018 / 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Photo Categories
[ All ]
[ Etc ]
[ SCSC ]
[ LoveLatin ]
[ Veloxsoft ]
[ School ]
[ Family ]
[ Food ]

Recent Comments
* gkagm2@gmail.com 이...
*
* jkj,k
*
*
* Test
*
*
*
* 승익
*
* 일본어글자앱이요 껏...
* 죄송
* 닥쳐
*

Counter
Today: 84
Month: 2767
Total: 673067
Statistics

Photo
Photo Categorie: All (740 Photos) Page 121 / 148 pages.


[Veloxsoft] 문강유황온천 by GyonG [Show Big Pictures]

412. @2005-01-17 10:35:23
마우스를 올리면 커지고, 누르면 크게/작게 전환됩니다
내려와서, 가스 냄새가 다 나는 (혹은 나는 것 같은) 미끌미끌 유황온천에 몸을 담금.

재미있는 것은, 여기가

충북 충주시 살미면 문강리 59-1

이라는 것. 살미면 입구에 있던 표지판을 보고 깜짝 놀라 사진을 찍고 싶었으나 일행이 있어서 되돌아가지는 못함.
명 : 충주가 고향인 제가 아는 이곳은 여기 유명한 곳이라는것.. 찬바람불면 여기가서 목욕하고 오는데 ^^ ( 09.13 17:40 211.219.103.66 )
Name: Comment:



[Etc] 이사 후 내자리에서.. by GyonG [Show Big Pictures]

411. @2005-01-08 18:10:18
마우스를 올리면 커지고, 누르면 크게/작게 전환됩니다
또 이사했다. 5층에서 다시 2층으로. 평균 3~4 개월에 한번씩 이사한 꼴이 되었다 -_-

CanU 의 다음 버전이 될 놈이 있어서 사진을 함 찍어봤다 ^_^ 사진 잘나오네.

원본 사진은 1600x1200.
Name: Comment:



[LoveLatin] 살미 짬뿌 함 더 by GyonG [Show Big Pictures]

410. @2005-01-06 05:51:03
마우스를 올리면 커지고, 누르면 크게/작게 전환됩니다
GIF 를 올릴 수 있게 고친 기념으로 올린다.
Name: Comment:



[Food] 내가 만든 안주 by GyonG [Show Big Pictures]

409. @2005-01-06 01:15:08
마우스를 올리면 커지고, 누르면 크게/작게 전환됩니다
참크래커+슬라이스치즈+슬라이스햄+달걀+참치+양파

4개씩 세 번 만들어 먹었음 : )
Name: Comment:


[Etc] 단지촌 - 왕갈비탕 집 by GyonG [Show Big Pictures]

408. @2005-01-05 18:32:55
마우스를 올리면 커지고, 누르면 크게/작게 전환됩니다
어머니께서 낙지가 먹고 싶다 하셔서 제부도로 낙지 먹으러 갈까 하다가 며칠 전 TV 에서 본 왕갈비탕/갈낙탕 생각이 나서 거길 가는 것으로 정했다.

식당 이름은 단지촌. 지식인에게 물어봐서 전화번호를 알아낸 뒤, 전화해서 문은 열었는지, 갈낙탕은 되는지 확인하고 식구들 모두 모여 출발. 위치는 월곶IC 나와서 시화병원 근처.

유명한 집이라니까, 30분 정도 기다리는 것은 당연하지 라고 생각을 했다. 그러나! 주문시 문제 발생.

갈낙탕이 안된다는거다. 낙지가 다 떨어져서 지금 전라도에서 올라오고 있는데 여하튼 지금은 안된단다. 갈낙탕 먹으러 먼데까지 왔는데. 그래서 갈비탕으로 통일하고, 매형은 삼계탕을 먹기로 했다. 그러나!! 종업원의 말이 예술이었다.

저희집 삼계탕은 맛이 별로 없거든요~

두둥.. 갈낙탕 안된대서 한참 실망하고 있는데 별 소리를 다 해댄다. 모 별수 있나 모두 갈비탕으로 통일했다.

갈비탕에서 다시다 냄새가 난다. 이 집 갈비탕으로 유명한 집 맞아?

다 먹고 계산하면서 주인에게 충고를 하는데 듣는 둥 마는 둥이다. 돈 벌 생각이 없구만.

나오면서 다른 사람이 주문할 때 들은 또하나의 황당한 이야기는:

지금 갈낙탕밖에 안되고 갈비탕은 안되거든요~

낙지가 도착했나부다 -_-

도대체 이해가 안 되는 식당이었다. SBS PD 한테 돈 좀 찔러 줬나부지.
Name: Comment:

Go To Page [ 1 ... 116 117 118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 148 ]